병원 엘리베이터

삼촌께서 입원하셨다.

누나와 함께 병원에 문병 갔다 돌아오는 길이었다.
4층에서 엘리베이터를 타자 어린 여자아이가 타고 있었다.

"손님, 몇 층 가세요?"

라고 물었다.
엘리베이터 안내 흉내라도 내면서 노는 것 같았다.

"1층으로 가주세요."
"네에~ 감사합니다~"

여자아이는 귀엽게 미소 지으며 1층을 눌렀다.
딸을 키우는 재미는 저런 걸까.

1층으로 내려가던 도중,
2층에서 엘리베이터가 멈췄다.
환자복을 입은 야윈 남자가 탔다.

그러자 여자아이는 몇 층 가세요? 라고 물었다.
남자는 쑥스러운 듯,

"지하 2츠층……"

이라고 중얼거리고는 엘리베이터 한쪽 벽에 기대고 있었다.

엘리베이터가 1층에 도착하자 여자아이는,

"1층 외래병동입니다.
이용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귀엽게 안내해주었다.
병원에서 나오면서 누나한테 말했다.

"엘리베이터에 있던 여자아이 귀엽지?"
"응, 완전 귀엽더라!"
"중간에 탄 사람은 쑥스러운지, 제대로 대답도 못 하더라고.ㅋ"

그러자 누나는 진지한 표정으로 물었다.

"응? 중간에 누가 탔어?"

생각해보니 그 병원에는 지하 2층은 없었다.
도시괴담의 다른 글
  1. fhxownsyc

    일등
  2. 괴담버섯

    이빠
  3. ㅇㅇㅇ

    사...삼등입니다.
  4. 저 꼬맹인 사람잉건가..
  5. jiic

    꼬마와 귀신이 단 둘이 엘리베이터에...
  6. 기기묘묘

    한여름의 괴담이 생각나는 풍이네요
  7. 항상 재밋게보고갑니다
  8. 소녀오알

    누나가 기억상실/건망증/주의력결핍 이고
    중간에 탄 남자는 '지하 2층'이라고 말했지만
    소녀가 [지하2층] 버튼을 눌렀다는 설명이 없음을 볼 때
    그 남자는 걍 정신병자..라는 슬픈 이야기 ㅜㅜ
    삼촌도 병자 누나도 병자 남자도 병자 ㅜㅜ
    다 병자야 ㅜㅜ
  9. 새벽이언니

    꼬마아이가 아니라 야윈 환자였군요
    왠지 당했다는 느낌?
    살짝 반전이랄까요
  10. 수희

    꼬마가 문제가 있는 줄 알았더니...2층에서 탄 사람(?)이...
  11. 아월이

    끄어헉!!! 무셔라~
  12. 근데

    병원에 4층은 따로 없지 않나요?
    1. 상이

      병원에도 4층은 있습니다 다만 F층으로 표시할 뿐이죠.
      의사도 아니고 일반인인 사람들이니 그냥 4층이라고 말하는것 같습니다.
  13. 크라이네

    얘기를 안했으면 그냥 넘어갈 일인데..무섭네여..
  14. 서글픈구름

    보통 건물들도 4층이 없는곳이.........근데 병원이 4층이라니.........여자아이만 정상.. 주인공과 누나..그리고 중간에 탄 남자는 귀신인가 ?
  15. 오오...

    뭐지 평범하네라고 생각했는데 생각할수록 오싹해지는군요..
    간만에 재미있는 이야기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16. 햄짱

    정말 반전이네요.^^; 분명 주인공은 꼬마일 거라고 생각했는데 말이죠.
  17. 라녀

    홍준표와 손학규 둘 다 사퇴하라
  18. 하대영

    얘기를 안했으면 그냥 넘어갈 일인데..무섭네여..
  19. 버섯돌이

    과연 그 꼬마는 어떻게 되었을까요?..........동반사망?...무사히 탈출?
  20. 셀리네어

    ..그러니까, 남자하고 아이는 귀신을 본거네요...?
  21. 으음

    근데 여자아이는 남자한테 물어봤으니...
    못본 건 누나밖에 없고...
    지하2층이 없다고 하질 않았으니...
    밑도 끝도 없군요 ㅋㅋㅋㅋ
  22. ㄷㄷ;;

    아... 그 여자아이 어떻게됬지;;
  23. Gatso

    뭔가 무섭네요 생각하면 할 수 록,
  24. 써니

    와우~!~!
  25. 김덕춘 사장님

    아 이거 그거잖아요. 꼬마아이가 저승사자라서 야윈 환자 데리고 지하 2층 저승으로 데리고 가는거구만.
    1. 클라라벨

      어?진짜 그럴수도 있겠내요.올ㅋ 뉴 해석
  26. 언더프린

    그 꼬마애 어떡해 ㅠㅠ
  27. 삼바

    뭐임 바닥 뚫고 아래로 내려 가는 거임????? 드릴로???
  28. 무서운이야기 사랑함

    꼬마와귀신의 엘리베이터 로맨스 스토리 ㅋㅋㅋㅋㅋㅋ<뭐래니
  29. 시크모드 시율

    재밌네여~^^
  30. mona

    여자아이가 거기서 놀다가 죽었는데 그 여자아이는 죽은 줄 모르고 거기서 계속 노는 줄 알았음:;
  31. 왜지

    왜 꼭 죽기 직전에야 없다는걸 생각해낼까
    또라이네 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타기전에 생각해네면 어디가 덧나냐
  32. 초승달

    에그머니나 내가 만들었어 ㅋㅋㅋㅋㅋ
  33. 서상민

    에바다 ㅋㅋ
  34. 맹이

    읭? 그 남자가 귀신이면..... 귀신도 쑥쓰러워해??
  35. 하이림HAIRIM#

    제가 들은 이야기하나가 있습니다. 물론 실화는 아니지만 그래도 소름돋았던 이야기 입니다.
    한 커플이 있었습니다. 20대 청순커플이였고 알콩달콩한 좋은 커플이였습니다. 남자친구는 여자친구 집에서 놀고있었고 여자친구는 잠시 아파트 근처 대형마트로 장보러 갔습니다. 여자친구는 장을 보고 집으로 돌아와서 엘리베이터를 타고 있는데 남자친구한테 지금 가고 있다고 할때마다 엘리베이터가 지하로 내려가는 것입니다. 그렇게 계속 말할때마다 엘리베이터 조명이 점점 붉어졌고 어두워졌으며 지하 11층까지 내려갔습니다. 그리고 여자친구가 남자친구한테 온 톡을 보자 여자친구는 울고불고 난리도 아니었습니다. 남자친구한테 구해달라는 말밖에 없었습니다. 그때, 남자친구가 아파트 엘리베이터는 지금 1층에 있다고 합니다. 여자친구는 좀 이상했습니다. " 난 지금 우리 아파트 지하 11층에 있는데 엘리베이터는 1층이라니 무슨소리야???" 그렇게 보내놓고 남자친구는 지금 좀 의심이 갔나 봅니다. 남자친구가 "너 지금 너네 아파트 엘리베이터 타고있는거 맞아?" 그걸 본 여자친구는 좀 양심이 찔린듯 머뭇거렸습니다. 여자친구가 한숨을 쉬며 "정말...미안해..." 하고 보내는 순간 남자친구는 "뭐가 미안한데 너지금 우리 아파트 맞아?" 여자친구가 "내가 다 사실대로 말할게...난 지금 우리 아파트가 아닌 내가 다른 남자랑 사귀는 그 남자의 아파트 엘리베이터를 이용하고 있어. 난 사실 널 안좋아하고 있었어.....넌 내 맘도 자꾸 몰라주고...맨날 폰겜이나 하면서 내 말은 듣지도 않고....그래서 널 좋아하지 않았어....미안해....." 그렇게 사실대로 털어놓으니 여자친구는 엘리베이터가 조금씩 올라가기 시작하고 비밀들을 전부 털어놓았습니다. 남자친구는 어처구니가 없으니 화를 내었습니다. 그렇게 올라가다가 지하 1층까지 왔을때 그때 엘리베이터가 쿵하는 소리와 함께 떨어지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어디선가 들려오는 목소리가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오늘 죽을 사람은 너다...." 하고 말이죠....소름....저만 소름돋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