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막차에서

남자는 지하철을 타자마자 졸기 시작했다.
어제부터 계속 야근해서 무척이나 피곤했기 때문이다.

꾸벅꾸벅 졸면서 가고 있는데, 맞은편에 앉은 아이 두 명이 즐겁게 이야기하고 있었다.

"몇 명이 좋을까?"
"음, 5명이 좋아."

"전부 13명이야."
"그럼 8명?"

막차라서 사람이 없기 했지만, 아이들은 남자를 전혀 의식하지 않은 채 이야기했다. 남자는 졸면서 아이들이 하는 이야기를 대충 들었는데, 무슨 이야기를 하는지 도통 알 수 없었다.
그런데 아이 중 한명이 남자를 가리키며 말했다.

"저기 저 아저씨는 어때?"

순간 남자는 깜짝 놀라 꿈에서 깨어났다.
아, 꿈이었던 건가?

갑자기 조명이 전부 꺼지며 지하철이 흔들렸다.
밖을 보니 철로에선 불꽃이 계속 일어나고 있었다.
그리고 지하철이 크게 흔들린 순간, 정신을 잃고 말았다.

남자가 일어나니 병원 침대였다.
지하철 내 정전.
철로의 불꽃.
지하철의 흔들림.
지하철 탈선사고였던 것이다.
선로에서 탈선되어 근처 터널에 부딪친 것이다.

다행히도 큰 상처가 없어서 병원에서 치료받고,
경찰에서 사정청취 받은 후 집으로 돌아갈 수 있었다.

그런데 경찰에게 들으니 사고 당시 지하철엔 운전기사와 차장을 포함하여 모두 13명이 있었다고 한다.

그리고 8명이 사망했다고 한다…….

[수정] 2008.08.18
  1. 예지맘

    일종의 예지몽이군요^^ 그래도 그 아저씨가 살아나서 다행이에요.
    안그랬으면 이런 이야기를 전해 줄 수 없었을 테니까요.
    1. 저링

      잠깐만 그애들까지가 13명이란거잖아??
    2. 장시오~

      데스티네이션
    3. 장시오~님

      데스티네이션에선 다죽지않나염?
    4. 우와앙

      해독하겟습니다
      어느아이가 저아저씨 어때?
      라고햇을때 그아이가 저 아저씨를 지목하지
      않앗더라면 다른사람이 살고 그아저씨는 K.O
      겟죠? ㅋㅋ
    5. Death toll

      죽음이 시작된다
    6. ..?

      그러면 꼬마 저승사자 일까요..?
  2. Sensui

    꼬마는 뭐죠.....알려주려 한 걸까..아니면 놀래킨걸까?
  3. 가야수련

    꼬마들이 저승사자인건가요? 무서움보단 왠지 섬찟한 기분이..
  4. 멸치

    난 이런게 무섭더라 =_=
  5. thering

    예지맘님| 일종의 예지몽이라고 할 수도 있고. 그 순간 지하철의 사고를 일으킨 정체불명의 존재를 느낀 꿈일 수도 있죠.^^

    Sensui님| 후후, 만약에 그때 꿈에서 깨어나지 않았다면, 죽었을지도 모르는 일입니다...

    가야수련님| 아마도 그런 듯 합니다. 비슷한 유형의 이야기가 있는 데, 이건 좀 알려진 이야기라서 올리기 그렇군요.^^;;

    멸치| 그 비슷한 유형의 이야기를 해줬을 때도 무섭다고 했었지. 후후...
  6. 배화교[교주]

    ...-ㅁ-로리 만세/ㅁ/

    (시끄러 주제에 어긋 나는 발언은 하지마)
    1. 레몬

      로리지온 만만세

      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쿠미무미쿠미쿠미쿠미크니크미크니크미크미크니트키므키므키므키큼ㅣ므키므키므키므키무키무키무ㅣ쿠미미쿠미쿠미쿠키미쿠미큐ㅜ미쿠미쿠미쿠미쿠마ㅣ쿠마쿠마미나미ㅣ키므키므키큐ㅜ미큐ㅜ미쿠미큐미쿠키무키무키쿠밐투미쿡미쿡미쿠
  7. 배화교[교주]

    여기서 질문!

    남자 아이 입니까 여자 아이 입니까...

    (...도주~)
  8. thering

    배화교[교주]님| 로리교[교주]셨다니, 무섭습니다... 성별을 밝히면 그 아이들의 정조가 위험하기 때문에 밝히지 않겠습니다.
  9. 왕멀

    아.. 왠지 오늘 지하철에서 잠들면 저 아이들을 볼 것 같다는 두려움이...
  10. thering

    왕멀님| 결국 보셨나요? 못 보셔야 할텐데 말입니다.^^;; 다음에 버스괴담을 올려야 될 듯 합니다...
  11. 뮬리아나

    으음.. 다행이라는거군요;그때 꿈에서 깨어버리셨다니 -_-;
  12. snoopy

    je pige kedal
  13. 발렌티나

    그 꼬마들이 H씨를 데려가려 했지만 순간 꿈에 깨어 데려가지 못한걸까요 ?

    그렇다면 아쉬워 하고 있었을테군요 ..
  14. 클린;)

    혹시.... H씨가 잘생겨서 살려준 게 아니였을까요? 쌩뚱맞은소리...군요;; 하하하하하하하하 -_-;;
  15. 학교괴담

    헉;; 무섭다;;
  16. jenoa

    .....나....난 쇼타콘쪽이 취향인데...... 결국 그 아이들이 남자였든 여자였든 남자여자 하나씩 사이좋게 있었든 어째에~~뜬 정조는 못지킨다는 얘깁니다.
  17. 지워니

    음...아이들이 살사람을 세고있었군요 ㅡ!
  18. 니킬

    역시 아이귀신이 무섭군 -_
  19. 타라쿠니

    웬지.. 영화 4인용 식탁의 지하철에 있었던 꼬마들이 떠올랐다는.. ㅡ,.ㅡ
  20. 쑥이양乃

    아~ 예지몽하니까 우리 담임선생님이 떠오르네요... 저희 담임선생님께서 예지몽을 잘꾸시고 다 맞아 떨어지시는데... 오늘 얘기해주셨는데 무섭도 소름이 쫙 돋았습니다... 진짜 언젠가 여기에 올리고싶네요.ㅋ
  21. 소녀

    음 저승사자가 꼭 20대후반정도의 중후한 남자라는 공식을 깨는 이야기로군요.
    1. 달달한달님

      전설의 고향에서는 중년의 아저씨가 주로 나오던데^^;;
  22. 천류월

    퍼갈께요, 출처를남길께요
    베테랑이라는곳으로퍼갑니다.
  23. Archer

    으음. .
  24. 하돌이

    근데 아기저승사자는 사람들이 안갈라 그러면 어떻게 끌고 가지?ㅡㅡ;
  25. 파인나플

    ㅋㅋㅋ그럴때는 불쌍한얼굴로 외치는겁니다!아저씨!저좀 도와주세요~
  26. 시몬

    귀신은 엄격한 룰에 얽매여 있기때문에 함부로 사람을 죽일수 없다고 합니다. 사람을 골라데려갈 정도로 강력한 귀신이라면 잡귀가 아니라 저승사자가 아니었을지...
  27. 개굴히

    내개념이 이상하나? 잘못된것 같은글만 보이는 이유는??
    첫문장에 남자은 → 남자는 으로 고쳐야 맞는글 같은데요?
  28. 화가난 그남자 화병으로 죽어 저승으로가 맞짱을뜬다.

    어린놈에 자슥들이! ! 어디서 맘대로 어른들을 주겨?
  29. 자묘

    결국은 꼬마들이 살려줄사람들을 결정한다는 내용이네요
  30. 총각귀신

    13명과8명...
    이건예지몽이라기보다는 완전엽기다!!
  31. 갈색푸들

    역시나의취미는 무서움,,,
    우리집에는 개가있어서 상당히 안심됨
  32. showmethemoley

    꼬마 2명은 뭐지?
  33. ehdrud

    데스티네이션ㅋㅋㅋㅋㅋ
  34. 멸치

    나도 가끔식 예지몽꾸는데 ㅎㄷ;;
  35. 비밀방문자

    음.. 꿈에서 꼬마까지 13명이었을까 15명이었을까
  36. cosmos

    예지몽이었어도 저렇게 대처할 시간을 주지 않으면 소용이 없을 것 같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