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퀸 조안의 이토준지 <어둠의 목소리> 추천사

조안
<소름>, <여우계단>에 이어 <므이>로 차세대 호러퀸으로 떠오르는 조안은 사실 소문난 만화 마니아입니다.

고등학교 때까지 만화가가 꿈이었던 그녀는 우연히 에이전시에 의해 드라마에 출연했다가 배우가 되었다는데, 그 때문인지 인터뷰 때마다 항상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만화가인 이토준지를 언급하곤 합니다.

이번 호 무비위크(통권 282호) 역시, 여름 휴가지에서 읽을 만한 책으로 조안은 이토준지의 <어둠의 목소리>를 추천하여 이토준지에 대한 변하지 않는 애정을 과시했습니다.

조안의 추천사 <어둠의 목소리>
이토준지의 <어둠의 목소리>를 권하고 싶다. 처음 보는 사람이라도 쉽게 읽을 수 있고, 다른 작품에 비해 잔인한 그림의 수위가 가장 약하(난 솔직히 강렬하고 잔인한 장면을 더 좋아한다).

시실적인 묘사로 공포장면을 극대화한 그의 만화를 단지 잔인함과 공포스러운 장면 때문에 좋아하거나, 다른 사람에게 읽어보라고 권하는 건 아니다. 상상력과 신선한 소재, 일상생활에서 겪을 수 있는 이야기의 구성은 공포라는 것이 일상생활과 맞닿아 있다는 것을 느끼게 해서 기분을 묘하게 만들기 때문이다. 이것이 이 책의 묘미다.


이토준지 작품의 본질을 파악하고 있는 그녀에게 감탄하며, <므이>도 흥행해서 다음에도 좋은 공포영화의 주연으로 대중 앞에서 서길 기원합니다.(혹시 이건 덕담이 아닐지도)

[추신] 예전부터 좋아했지만 오늘부터 저는 조안 팬클럽.
  1. noirapple

    호오 "므이" 라니. 언제 개봉 할까나요?
  2. pbkq

    깔끔한 미괄식 구성의 글
  3. 유우

    후후
    이토준지의 만화를 좋아한다니_
    갑자기 호감이 드는데요 ?
    영화 또한 기대됩니다 !
    1. 더링

      왠지 잠밤기를 알려주면 좋아할지도 모르겠습니다. 흐흐.
      (음흉한 더링)
  4. J.E.J

    으음..므이 개봉하면 보고싶네용ㅇㅅㅇ더링님 추신이 웃긴건 저뿐인건가요?
  5. 윈드토커

    우오오... 급호감 상승중 ^^
  6. 루나

    조안씨는 연기를 참 잘해서 무척이나 좋아합니다. :) 호러물 매니아라니 이건 또 새로운 면이네요. ^^ 근데 므이..=_=; 전 별로 땡기는 내용은 아니더라구요;
  7. LONG10

    조안이 누군지 알게된건 군대에서 본 MAXIM... -ㅛ-;;;
    만일 만화가가 되었다면 미인 만화가라고 소문나고
    사인회에는 줄이 길게 섰겠군요. ^^;

    그럼 이만......
    1. 더링

      만약 만화가가 되었다면
      아마 저는 어시스턴트를 자처했을 겁니다.
      (점점 빠블로그가 되고 있는 잠밤기)
  8. 은세준

    호러만화를 좋아하시는 멋진분이시군요!
    그런데 므이라...
    그거 무서운가요?
  9. seimei

    므이...무슨내용일까요?
  10. 달의 축복

    "므이"라.. 독특한 제목이네요^^a
  11. 랄랄라

    조안 예전에 드라마시티 '달리기'에서 참인상적이었는데.. 아무튼 인상적인 배우..
  12. 알리사

    엣 저 사소한 오타입니다만(.. 여고계단이 아니라 여우계단이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