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따가 된 언니


일 년 전, 언니가 고등학교에서 왕따 당했다는 걸 몰랐었다.
당시 나는 고등학교 입시를 앞두고 있어서 입학 할 때까지 몰랐었다.

하지만 언니는 집에서 매우 상냥한 성격으로 늘 좋아했었기에 설마 언니가 왕따를 당했을 거라 생각하지 못했었다.

그런데 입학하고 나서 한 달 후 쯤.
왕따의 주범인 학생의 집이 화재로 전부 타버렸다.
한 달 후쯤. 다시 다른 학생의 집도 화재가 났는데, 그 학생의 부모님이 전부 불에 타 숨졌다.

결국 뉴스로도 전해졌는데,
당연히 우리 언니가 의심되었지만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
결국 학교에서 우리 집에 찾아와 왕따에 대한 책임과 의심에 대해 사과했다.
물론 나도 언니를 의심하지 않았지만.

어느 날.
학교에서 돌아오니 언니와 엄마가 말싸움을 하고 있었다.
사춘기 예민한 시절에도 언니는 엄마와 싸운 적이 거의 없었는데 이상한 일이었다.
방에 돌아온 나는 언니에게 왜 싸웠냐고 물었다.

언니의 말에 의하면, 엄마가 신문에 난 방화 기사를 보고 히죽히죽 웃고 계셨다고 한다.
아무래도 이상해서 물어보니 엄마가 방화 기사를 보여주면서,

"좋은 일이야. 그러니까 괴롭히면 안 되지. 후후후후……."

하고 웃었고, 그래서 말싸움이 되었다고 한다.
무서웠지만 그저, 그렇구나. 라고 말할 수 밖에 없었다.
도시괴담의 다른 글
  1. 국제신사

    모성애…인가요
  2. 이해불가

    ㅎ 서리플 후감상이요!!
  3. 붕날라 뽀뽀쫌

    와우.
    엄마가 방화범인가?
  4. 이예신

    이거 무슨뜻이죠?
  5. 쭈니혀기

    입장바꿔 생각해보게되네요 제 아이가 왕따라면 저는 어찌했을지ᆢ
  6. 헝겊인형

    허거덩 엄마 멋있다...
  7. 엄마

    작은 딸래미 건드리면 X되는거야
    아주 JoTTO TV 되는거야 알간?
  8. 탕면군

    무서운 어머니.... 잘 봤습니다. 요즘 업뎃이 자주 되네요.
  9. 소녀오알

    신문은 초선일보..글자딸로 가..가버려엇!
  10. 이제서야

    다시 돌아오신건가요
    글 잘 봤습니다.
    앞으로도 자주 부탁드려요. 기다리느라 지쳤음...
  11. 기기묘묘

    왠지..마더가 생각나네...
  12. 후후후

  13. 엄마

    후후후 그러니까 내 딸 건드리면 아주 x되는거야
  14. 올ㅋ

    누구든 머리돈어머니를건드리면 큰일나는거에요
  15. 귀신님들머리카락좀주세요

    그럼 엄마가 귀신인건가요
    이해불가
  16. 아니이럴수가

    굿
  17. 엄마 CCTV 조심하쟈~
  18. 햄짱

    사실은 엄마가 왕따.
  19. 지미헌터

    번역글인가 "좋은 일이야, 그러니까 괴롭히면 안되지." 이거 뭐 이해가 안가네.
    1. 학생

      딸을 왕따시킨 애들 집에 불을 지른(또는 난)어머니가 기사를 보고는 좋은 일 이라 하셔서 딸이 화낸 거겠죠.보통 왕따 당하면 그럴땐 암말 안 할텐데 화냈다 하면 어머님이 질럿다고 추측을...
  20. 으음..

    이제 엄마가 남의 딸 건드렸으니..
    역지사지 어택 ㄱㄱ
  21. 말=씨

    엄마:저 싸가지없는년,걍 수능떨어져버려라 씨뻘!!며칠 뒤 수능이끝나고나서,언니는 재수생이되엇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