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발한 전학생

어느 초등학교에 2학기 첫 날, 여학생이 전학 왔다.
하지만 여학생은 오지 않았고, 담임선생님이 말해서 알았다.
전학생이 아파서 아직 학교에 올 수 없었다고 한다.

선생님은 새 친구에게 격려편지를 쓰자고 했다.
하지만 얼굴도 본 적이 없는 아이여서 다들 '빨리 나아~', '빨리 같이 놀자' 라는 평범한 내용 밖에 쓸 수밖에 없었다.

다음 주말, 편지와 선물을 모아 같은 여학생인 부반장이 대표로 병원에 갔다.
부반장이 만난 전학생이 매우 활발한 아이였다.
남자아이들과 축구도 잘 할 수 있을 정도로 활발한 아이여서 안타까웠다.

"**야 어서 같이 놀자~"

이렇게 말하면서 편지들과 하얀 곰 인형을 전했다.
전학생은 눈물을 글썽이며 고맙다고만 말했다.

그리고 2학기가 끝날 무렵,
전학생은 결국 병원에서 나오지 못하고 죽었다.

다음 주, 병원에서 편지와 선물이 돌려져 왔다.
부모님은 아이의 바람이었다며 학교로 선물을 보냈다고 한다.

상자를 열어보니 편지와 함께 검은 곰 인형이 있었다.
한 아이가 손으로 만지자마자 비명을 지르며 던졌다.
자세히 보니 전학생에게 선물한 인형이었다.
검게 보인 건 볼펜으로 찌른 것 같은 작은 함몰이 인형의 전신을 가득 메우고 있었기 때문에.
도시괴담의 다른 글
  1. 어어

    1등?
  2. 유리

    헉순위권이다
  3. 이부키

    맨날 눈팅만하다가 처음 남기는데 순위권 신기하네용 +_+)/ 잘보고있습니다!
    1. 제 시 카

      넘재밋네여 넘 무서워여!! 악!! 내뒤에도 혹시!
  4. 루크레시아

    검게 보인 건 볼펜으로 찌른 것 같은 작은 함몰이 인형의 전신을 가득 메우고 있었기 때문에.
    [출처] 잠들 수 없는 밤의 기묘한 이야기 http://thering.co.kr/2055
    난 왜 이부분이 이해가 안갈까요... ㅡ.ㅡ
    1. 아카시아

      음 .. 하얀색 곰돌이를 전학생에게선물로줬는데..
      학교로 돌아온건 검은색의 곰돌이.... ;;

      그 아픈전학생이 하얀색곰돌이인형을
      검은색볼팬으로 마구 찔렀던듯 ㅠㅠ
      그 찌른부분마다 조그맣게 파여서 (함몰)
      그 파인부분마다 검은색잉크가 묻었던거같음 ㅠㅠ
    2. 상큼오렌지님

      저두 그래요. 아무리 봐도 이해가 안가요
  5. 우악

    헉 순위권..
  6. 사토

    오오 처음으로 순위권이네요 ㅎㄷㄷㄷ
  7. 수늬권!
  8. rheeh

    하얀곰인형을 선물했는데 아픈 그 아이가 볼펜으로 꼭꼭 찔렀나본데요
    그래서 하얀색이었던 곰인형이 검은색으로 변했구요
    아마도 활발해 보였으나 병원에 입원해있던 자기자신이 싫어서
    그 원망이 반아이들한테 간건 아닐까요
  9. 뭐지

    이해가 안 가네요...? 아픈애가 반 아이들을 질투한 건가요?ㅋㅋ 네 뭐 음....
  10. 허허

    얘가 드럽게 싸가지 없네요.
    아픈건 지 사정이지, 당최 이해가 안 감.
    반 얘들이 뭔 죄 라고. =_=;
    1. 공포매니아

      워워워~흥분하지 마시구요ㅋㅋㅋㅋㅋ
    2. 검게변한곰돌이

      난 무슨 죄가 있다고... ㅠㅠ
    3. ㅋㅋ
    4. 센스쟁이

      캬캬말통쾌하게하시네요>_<
    5. 장우영사랑해

      검게변한곰돌이 님ㅋㅋㅋㅋㅋㅋㅋㄱ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난무슨죄가있다구ㅠㅠ"ㅋ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1. 식후경

    안타깝네요.
    선의도 증오로 받아드일 수 밖에 없었던 처지가...
  12. 이해불가

    뭐가 불만인건지.. 너무활발해서 다른아이들을 시샘한건가
  13. 카오리

    에고...무서워라..ㅠㅁㅠ
    병원에 오래 있다 보니. 친구들이 부럽고....
    활발한 성격에 병원만 있어야 하는 상황이 싫고...
    그러다보니, 애꿎은 화살이 반 친구들에게 가고, 곰인형에서 화풀이를 했나보군요...ㅠㅁㅠ
    아이가 불쌍하기도 하고.....섬찟하기도 하고....그러네요.
  14. 전학생

    곰인형 찌르기 /// 꾹꾹꾹 -

    ♥ 이것이 나의 즐거움
    1. 재학생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디서 많이 본 대산데...
    2. 유학생

      그거 바이올린 도괴 아닌가요? 바이올린 뿌시면서 '이것이 나의 즐거움.'이거 말에요~잠밤기에서봤었는데...
    3. 다우

      ㅋㅋ 그 이야기
      그 가게주인이 바이올린을 부시면서 그렇게 말하면
      그 어린얘도 반대로
      '이거야말로 내 즐거움!!'
      이러면 완전 재밌겠다~ㅎㅎ 반전!!
    4. 하늘의색 물의색

      바이올린:이것이 나의 즐거움.ㅋ
  15. 이름

    쿡쿡쿡...곰인형아죽어!
  16. 미친토끼씨

    혹시 정신병때문에 입원한거 아니였을까용? ㅠㅠㅠ
  17. 꺄아

    순위건인가..근데 무슨말이에욤!!??
  18. mew

    병원에 너무 오래 있다보니 갑갑함으로 인한 스트레스가 장난이 아니였던듯;
  19. 500원

    흠.. 대체왜 하얀곰인형을 찔렀을까..
  20. ㅇㅇ

    '문병 선물' 편과는 전혀 반대의 입장인건가요? --;

    얘가 보지도 못한 친구들을 왕따시키는!?
  21. 미도리

    일본사이트 괴담을 번역 하는 과정에서 쵸큼 문제가 있었나봐요
    잘 이해가 안되네요
  22. 한글대왕

    아 왜 곰인형을 선물로 줘요....이왕이면 어린이 해외 영여연수권이나 학원 무료수강증이면 모를까 ..^^;;
  23. 그냥 애니까 그럴수도 있겠단 생각이;;; 걍 심심했고 손엔 펜과 인형이 있었고..
    만약 저 애가 다 나앗다면 아무개야 긍데 나 니 인형 요케 까맣게 만들었뜸ㅋ
    하면 반대쪽 애가 헐? 선물로 준건데 좀 화남. 긍데 님 좀 짱임ㅋ 난 까만 인형인줄 알았뜸ㅋ
    내가 좀 근성있음ㅋㅋㅋㅋ
    헒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러고 말 일이었을 텐데.
    애가 죽어서 슬프네요...
  24. 박대근

    제 생각에는
    활발하고 밝은 여자아이로만 생각했는데 사실은 선물로 받은 흰 곰인형을 볼팬으로 검은색이 물들 정도로 꾹꾹 찔러댔다는 점, 즉 내면이 엄청나게 망가져 있었다란 것이 공포같네요.
    그 뭐냐 만화같은 것을 보면 정서불안인 아이들이 새나 동물을 볼팬등으로 꾹꾹 찔러대기도 하잖아요.
    1. dd

      대근님 의견에 한표!
    2. 뭘또

      내면도 망가져 있었고 사실 시한부인생임을
      꼬마도 알고 있던게 아닐까요
    3. ...

      원래 활발한 아이들이 망가지면 무섭게 망가지죠...
  25. 김본좌

    그 곰인형은... 사실 왕소곰이였다 !!
  26. 공포도

    머리가 돌아가야 무서운거구나;;;
    1. 사소리

      빵터짐
    2. 네꼬히메

      사소리님의 빵터짐 <- 에서 빵터짐 ㅋㅋㅋ
    3. 롤롤

      제발좀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쓰는 님들때문에 이 공포 싸이트에 방문해서 낄낄 웃고만 있잖아요.
    4. ...

      그런말도 있죠..
      무식하면 용감하다고
    5. 토정

      뿜었습니다... ㅎㅎ
    6. 간땡이

      무서운것도 머리좋아야되는 더러운세상
  27. 곰선생

    아니 한 땀 한 땀 정성들여 검게 염색한 곰인형을 집어 던져 버리다니...^^;;;
  28. 푸딩

    저는
    활발한 여자아이가
    곰의 모습과같은 병이있엇다고
    생각했더니 훨씬 무섭네요.
  29. Baby V.O.X & 소녀시대

    음 제 생각에도 ;;

    질투심 이런게 좀 섞여 있는 것 같네요 ㅋㅋ

    그건 그렇고 지금까지 도시괴담들 ㅠㅠ

    완독했다..............기뻐 ㅠㅠ

    이제 실화괴담으로 넘어갈 차례인가요 ㅋㅋ
  30. gks0726

    뭔가 이해가 잘안되네요;;ㅋㅋ
  31. 호랑이담배피던 시절에 폐

    결국 피해자는 ...

    곰인형...과....볼펜...
    1. Miss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헐ㅋㅋㅋㅋㅋㅋ
    2. 롤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2. 글쎄

    도데체 학생들이무슨 잘못이 있기에;;
  33. 치히로

    하얀곰이 싫었겠죠.
    때가 잘 타니까.
    1. 사소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롤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쿠ㅜ
    3. 진뉴

      아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검게변한곰돌이(분신)

      헉!!! 난 그런줄몰랐어!!!ㅜㅜ
      젠장... 미리알았으면..
      잉크엎어쓸껄!!!!!!!!!
  34. 곰인형이야 뭐 볼팬 디자인한거라고 치고

    편지내용이 궁금한건 나뿐?
    1. clue

      그러게요 편지의 내용은 무엇이었을까요..
  35. 국나리자

    아 심심했나보지
  36. 곰인형

    ㅜㅜ 아파죽겟네
  37. 와니미

    아파서 너무 괴로울때마다 볼펜으로 곰인형 찌른거아닌가?
  38. HEANESA

    "남자아이들과 축구도 잘 할 수 있을 정도로 활발한"
    아이라는걸 병원에 입원할 정도로 아픈 아이에게서 어떻게 알았을까.....
    왠지 저 여자아이가 입원한 병원이 그냥 병원이 아닌 것 같네요-_-;;;;;
  39. olddoll

    흰색보다 검은색을 선호했던건 아닐까요[...]
  40. 샹즈

    다른 건 몰라도 저 마지막의
    '작은 ~가 전신을 가득~' 이라는 부분이 굉장히 소름끼치게 느껴지지는 않으신가요

    저는 글내용은 대충 넘겼는데 저 문장 자체가 너무 무서웠습니당
    마치 손톱크기의 작은 바퀴벌레가 바글바글거리는 듯한 느낌이었거든여..
  41. SMC

    아이의 바람이었다잖아요...
  42. 뽀나

    에..그래서...편지내용은뭐저?
  43. 우리집 강아지는 숏다리 강아지~

    아마도 그 아이는 검은 곰인형이 갖고 싶었던게 아닐까요?
    (그럴리가 없겠지만)
  44. 마리엘

    컥.....온몸에 소름이 .... 갑자기 피부 갈라져서 깨 풀고 목욕했다는 여자 생각나네요 ㅠㅏ멍ㄹㅇㅁㄴ럴ㅇ마ㅓㅇㄴ러ㅏㅇㄹ머ㅏㅁㅇㄴ러ㅏㄹ아ㅓ렁나 이건 아니자나ㅠㅠㅠㅠㅠㅠㅠ
  45. 이말년

    쿵쾅푸직퀵쾅쿵빡솨샥타투투타투
  46. 생각하는갈대

    전학생: 씨x, 내가 전화로 바비 인형 사달라고 노래를 부르고 고래고래 질렀더만 개녀석들이 내말 열라 쓉네 아픈것도 서러운데 왜이래.ㅠㅠ

    그날 계속 질투심으로 볼펜을 1초 간격으로 찔러 소포로 보내 반아이들을 경악으로 몰고 같다는 소설같은 얘기(응?)
  47. 흐으음

    나만 이해 못했나..
  48. 날카로운시선

    마지막줄에 저렇게 쓰면 독자들 이해 잘 못함.
    털을 쓰다듬다가 벌어진 틈으로 보인 속살을 보고 놀랬다고 하든지 했어야함.
  49. 2046

    엣지녀-역시 슄하면 블랙이죠.ㅎ
  50. ㅇㄹ

    df
  51. june

    담아갑니다 ^^
  52. 한성화

    나는 그 인형한테 죽임을 당했나 이렇게 생각햇는데 ㅋㅋㅋ

    엔딩이 빨리 나으라고 준 인형이 자는 사이에 그 아이를 죽이고 돌아온 인형 손에는

    핏 묻은 볼펜이.....
  53. 물개인형

    고......곰돌아!....
  54. 귀신보는여자

    아나 뭔소리??
  55. s

    평범한 편지만 보내 위로해주지못한 애들의 잘못도 잇지요
  56. 사실은

    보통 병원에서 6개월 가까이 지내다 보면 슬슬 사람이 심심해 죽을려해요.
    그래서 소녀는 마침 허연 곰도 있고 시커먼 볼펜도 있겟다 백곰을 흑곰으로 바꾼거죠.
    근데 이게 색칠이 잘 안되서 팍 하고 찔러 넣으니 색칠이 잘되는거죠
    이제 반 친구에게 흑곰을 주기 위해 열심히 노력해서 만들었는데
    어이 없게 승천한 꼬마의 눈물없이 볼 순 없는 이야기
  57. 신쿠

    나도... 어릴적에 하얀색 강아지 인형 가지고 놀다
    장난으로 볼펜으로 쿡쿡 찔러서
    얼룩강아지 만들어 놨는데....
    지금도 집에 있다는 ㅋㅋ
  58. 순수남

    설정이 여자아이....질투
    오랜 병상생활에는 어른도 쉽게 포기하고 지칩니다.
    첨에는 순수하게 친구들의 선물과 방문을 받아들였지만...
    차츰 시간이 흐르면서 점점 더 쇠약해지는 병세와 밖에 나갈 수 없다는 절망에 친구들이
    미워지기 시작한거겠죠.
    고마움이 미움으로...나중엔 증오로....그러면서 저주성의 행동....볼펜으로 친구들을 원망하며
    그들이 쾌차하길 기원하며 보내준 곰인형을 찌르는거죠...죽으라고...밉다고....그들의 얼굴을 떠올리면서...
    뭐.. 아마 이런 거 아닐까요? ㅎㅎ;;
  59. ehdrud

    난해하네요.
  60. 아하!

    그 부반장 여자아이가 가서 찌른거 아닐까염?
  61. John Nase

    백곰을 흑곰으로 바꾸는데 볼펜 몇개나 썼을지 궁금해 지는건 나뿐인가...
  62. 이하영

    우왓 ㅋㅋ
  63. 빌리버임 ㄲㅈ

    그 애는 결국 성질이 더러워서 그랫던 것이었다.
  64. ?

    함몰이모임
  65. 전국고딩대표

    헐 검은색인형
  66. 동키호떼

    혹시...... 2학기 내내 1번만 문병을 가서??????? ㅋㅋㅋㅋㅋㅋㅋㅋ2학기 첫날 전학을 왔고2학기 끝날 무렵에 죽었다는 거에서혹시나 하고.........;ㅋ
  67.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진짜 무서운거읽으러왓는데
    댓글보고웃기기만함
  68. 이해못함

    이해를 못하겠어요..
    뭔 뜻인지???
  69. 이해못함

    이해를 못하겟어요..
    뭔 뜻인지??
  70. 아낙

    댓글들 다 왜이럼? ㅋㅋㅋㅋ 웃겨 ㅋㅋㅋㅋㅋㅋㅋㅋㅋ
  71. 그악

    평범한 내용이 싫었던건가..
  72. 백반

    ㅋㅋㅋㅋㅋ댓글들잌ㅋㅋㅋㅋ
    전 애가 아플때마다 곰돌이를 찔러서 그렇게 된 줄 알았는데...ㄷㄷ;ㅁ;
  73. 음메음메

    단순한 질투? 같은것 같네요
    나는 너희같이 학교도 가고 싶고 뛰어 놀고도 싶은데
    왜 나만 이런건가 하고 괜히 친구들에게 화살을 돌린거죠..

    곰인형을 찌른 이유는 저도 백반님하고 같은 의견입니다
    아파올때마다 곰인형을 찌른거 같아요...
  74. qkdngkdl

    그래도 정성껏 했는디.... 나쁜 쉬키
  75. 음?

    함몰유두라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