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순간 그녀가 본 것은?

어느 여름날의 밤. 한 연인이 길을 걷고 있었습니다. 다정스럽게 대화하는 연인. 그런데 그녀가 돌연 걸음을 멈춰, 울타리가 있는 어느 집을 보고 있었습니다. 무슨 일이야? 라고 물어도 그녀는 대답하지 않습니다. 그때 그 집에서 여자들의 울음소리가 들려왔습니다.



남자는 그녀가 무엇을 보고 있는 지 궁금해져 자신도 울타리 안을 보았는 데, 그 집의 유리창이 열려 있어서 그 이유를 알 수 있었습니다.



유리창 안의 방에는 노인이 바닥에 누워있었고, 그 주위를 5~6명의 남녀가 둘러싸고 있었습니다. 그중 한명, 신사복을 입은 남자가 누워있는 노인의 팔을 잡고 고개를 젓고 있어, 아, 임종이구나. 라고 한눈에 알 수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그런데 그때! 남자의 어깨 너머로 집을 들여다 보고 있던 그녀가 갑자기 남자의 손을 잡아 도망치려고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녀는 얼굴은 공포에 젖어있었습니다. 어떻게 된거야? 라고 물어도, 아무말 하지 않고 달리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달리기를 한참한 십여분. 그 집으로부터 상당히 떨어진 거리에 와서야 그녀는 겨우 멈췄습니다. 그리고 그에게 말하기를...



"아까 할아버지가 돌아가셨잖아? 그때 할아버지 몸에서 영혼이 나와 공중에 떠있는 걸 봤어. 그런데 갑자기 그 할아버지 영혼이 날 보고는 웃는 거야. 검은자밖에 없는 눈으로 말이야..."

  1. 철들지않는아이..

    스컬-이 봐요 멀대 요원 이거 정말 흥미롭지 않아요?
    멀대- 2g 부족하군요

    <a href=http://www.sjslovehouse.com.ne.kr/index.html target=_blank>http://www.sjslovehouse.com.ne.kr/index.html</a>
  2. 누나달팽이

    처음 읽었을때는 별로 무섭지 않았는데..
    애를 재우면서 방에 불을 껐더니...음....괜히 무서워졌어요.
    영혼과 눈이 마주치다니..ㅡㅡ;;;;
  3. thering

    철아// 스컬와 멀대요원 은퇴한지 오래되었다네...

    누나달팽이님// 눈만 마주친게 다행입니다. 영화 THE EYE처럼 날아오기라도 했더라면.--
  4. 발렌티나

    thering님 별걸 다 아시는군요 대단해요 .. ( 퍽 )
    그런데 눈을 마추쳤다고 다 나쁜건 아닐지도 모르죠 .. 도망치면
    자신을 피하고 자신을 싫어한다고 느낄지도 모르죠
  5. 진짜♡

    검은자밖에 없는 눈...
    아 압박 !!
  6. jenoa

    검은자와 흰자. 뭐가 더 무서울까요-_-?
  7. 두근두근

    검은자가 더 무서울것 같은데요
  8. ??

    무서워요.
  9. 쑥이양乃

    등뒤가 너무 섬뜩해....점점앞으로 갈수록 얘기가 너무 무서워져요ㅠ_ㅠ
  10. 니킬

    ★★☆☆☆
    만족도 -┌
  11. 뮤크뮤크

    밖에서 아이의 울음소리가...;;
  12. 얼음공주

    검은자 흰자 생각하니 더 소름...검은자도 검은자지만 흰자만 있는 눈도 엄청 무서울듯
    있어야할 검은 눈동자가 없으니......할튼 덜더러덜덜;;;
  13. 루루

    재미있네요. 몇일전부터 계속보는데 이 이야기를 읽다가 갑자기 소름이 화악 똗네요^^*
  14. 하돌이

    우우우ㅜㅜ 무서워요ㅜㅜ
  15. 라라라

    ㅎㅎ 계속 눈팅만 하다가 댓글 달아요^^ 근데 할아버지의 눈이 검은자 밖에 없었다기 보다는 눈알이 없어서 검은 공간만 남았다고 생각하는게 더 나은것 같아요; 마치 자유로 귀신처럼 말이죠.
  16. 잠밤기팬

    저도눈팅만하다가첨으로댓글올려여~저도라라라님생각에동감-_-
  17. 검은자라...

    이거 무슨 슈퍼내추럴의 악마도 아니고....
  18. 생각하는갈대

    그 할아버지는 창문에 보이는 여자를 웃으며 반겨준건데, 여자는 도망가서 슬펐을듯.
  19. 폭풍설사단

    아 더링님때문에 지금 불끄고 잠 못잘거같아요 ㅠㅠ
  20. 꽃까별

    임종...? 그게 뭐.. 퍼갈꺠요 ~
  21. ehdrud

    할아버지 상처받으셨겠다. 나름 반갑다고 미소로 인사했는데 도망가버리다니...
  22. 할아버지

    미소로인사안하고데려갈랬는데?
  23. 내가 막플

    이 무슨 흰자만 있는 계란같은 경우냐 ㄷ.
    촉촉한데?